새희망홀씨대출

새희망홀씨대출 자격 조건 부결 사유 및 대환대출 알아보기

새희망홀씨대출 이란소득이 적거나 신용이 낮아 은행에서 대출 이용이 어려운 서민들을 위해 별도의 심사 기준을 마련하여 운영되는 정부지원 서민대출 입니다.

대출자격 조건이 까다롭지 않고 예외적인 기준으로 운영이 되며, 햇살론, 사잇돌과 함께 널리 알려진 대출 상품이기도 합니다.

생계와 대환의 구분은 없기에 부여된 한도만큼 원하는 곳에 사용이 가능하다는 것이 장점 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취급은행 역시 1금융권에 속해 신용하락의 위험도가 적다는 것 역시 이용을 하는데 있어 안전 합니다.

새희망홀씨 취급은행

국민, 신한, 우리, 기업, 하나, 씨티, 스탠다드차타드, 농협, 수협, 경남, 광주, 대구, 부산, 전북, 제주 은행 등 15개 은행에서 현재 취급되고 있습니다.

인터넷은행으로 1금융권에 속해있는 카카오뱅크, 케이뱅크도 시행 예정에 있으며 영업점 및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이 가능 합니다.

새희망홀대출 자격

  • 재직 및 사업운영기간 3개월 이상, 1회 이상 공적연금 수령자
  • 연소득 3500만원 이하는 신용등급과 무관하게 신청가능
  • 신용등급 6~10등급인 경우 연간 소득 4500만원 이하인 경우 이용 가능
  • 신청일 현재 연체중인 경우 부결 사유
  • 현금서비스 및 카드론 등 소득대비 대출한도 초과시 이용 불가
  • 연 20% 이상 고금리대출을 현재 3천만원 이상 보유시 거절

새희망홀씨대출 한도 및 금리

새희망홀씨대출은 연 6.5%~10.5% 이내에서 각 금융회사마다 자율적으로 결정 합니다.

따라서 은행에 따라 혹은 같은 은행이라하더라도 어떤 영업점에서 신청을 하느냐에 따라 미세하지만 금리 및 한도가 달라질 수 있습니다.

이밖에 기초생활수급자, 한부모가정, 다자녀가정, 다문화가정 등 상황에 따라 금리를 감면 받을 수 있는 기준들도 존재 합니다.

기본 제출 서류 이외에 별도의 서류를 준비하는 경우 0.5% ~ 1.0% 수준으로 우대를 받을 수 있으니 이에 해당하시는 분들은 꼭 참고를 하셨으면 합니다.

이용 할 수 있는 한도는 3000만원 이내 입니다. 은행마다 차이가 있지만 연 소득의 100 ~ 200% 까지 인정이 되며 기존에 보유하고 있는 기대출 금액이 비중에서 차감 됩니다.

단, 담보대출의 경우 소득대비부채비율 산정에서 제외되니 신경을 쓰지 않아도 됩니다.

소득대비부채상환비율 (DTI) 란?

금융부채 상환능력을 소득으로 따져서 대출한도를 정하는 계산비율을 말한다. 대출상환액이 소득의 일정 비율을 넘지 않도록 제한하기 위해 실시한다.

새희망홀씨대출 기간 및 상환방법

이용 기간은 3년 또는 5년 가운데 선택 할 수 있으며 원리금 또는 원금균등분할상환 합니다.

마이너스통장 방식으로 운영되는 만기일시방식은 운영이 되고 있지 않습니다. 일부 은행에서 6개월 까지 이와 비슷한 방식의 거치를 운영하고 있기도 합니다.

영업점 마다 차이가 있으니 이는 직접 방문 또는 인터넷을 통해 알아보는것이 정확 합니다. (발행일 이후 기준 변동이 있을 수 있기 때문 입니다.)

새희망홀씨는 중도상환수수료가 없습니다. 따라서 10만원 20만원 이라 하더라도 여유자금이 있다면 조금씩 갚아나가면서 원금과 이자를 함께 줄여나가는 것이 장기적으로 유리 합니다.

구비서류

  • 본인확인 : 주민등록증, 운전면허증, 여권 등
  • 재직확인 :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재직증명서, 재직확인서 등
  • 소득확인 : 세무서발급 소득금액증명원, 근로소득원천징수영수증, 급여통장 3개월, 건강보험납부확인서
  • 기타 필요에 따라 추가적인 서류 요청이 있을 수 있음

지금까지 정부지원서민대출 가운데 하나인 새희망홀씨대출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신용등급이 낮아도 이용 할 수 있다는 점. 진입 장벽이 상대적으로 높지 않다는 것이 장점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덧붙여 정책자금들은 서로 한도 이내에서 중복 신청이 가능 합니다. 기존  햇살론, 사잇돌을 이용하고 있지 않은 분들이라면 함께 가능 여부를 확인하고 비교 후, 선택을 하는 것도 나쁘지 않은 방법 입니다.

(Visited 29 times, 1 visits today)

Leave a Comment